에어 서큘레이터? '공기 순환기' 로 불러요 > 국어 관련 보도 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어 관련 보도 자료

에어 서큘레이터? '공기 순환기' 로 불러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생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12-19 16:42 조회199회 댓글0건

x첨부파일

본문

 

에어 서큘레이터? '공기 순환기' 로 불러요

 

   

 

 

 에어 서큘레이터’는 실내 공기를 순환시키는 가정용 전기 기구로, 실내 온도 차를 작게 하고 냉난방 효과를 높이는 역할을 한다. 공기를 순환시킴으로써 전기 소비와 실내 온도 조절을 효과적으로 할 수 있다는 점에서 각광받은 전기 기구지만 ‘에어 서큘레이터’라는 이름만으로는 얼른 그 대상과 기능을 알아차리기 어렵다.

 국립국어원은 이처럼 이해하기 어려운 외국어를 알기 쉽게 다듬어 2018년 제4차 다듬은 말을 발표했다.

 

대상어(원어)

다듬은 말

의미

메이커 스페이스

(maker space)

열린 제작실

입체(3D) 모델 파일과 다양한 재료들로 소비자가 원하는 사물을 즉석에서 만들어 낼 수 있는 작업 공간.

세이프 가드

(safe guard)

긴급 수입 제한 (조치)

특정 품목의 수입이 급증하여 국내 업체에 심각한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을 경우, 수입국이 관세 인상이나 수입량 제한 등을 통하여 수입품에 대한 규제를 할 수 있는 무역 장벽의 하나.

세컨더리 보이콧

(secondary boycott)

제3자 제재

제재 국가와 거래하는 제3국의 기업과 은행, 정부 등에 대해서도 제재를 가하는 방안.

에어 서큘레이터

(air circulator)

공기 순환기

실내 공기를 순환시키는 가정용 전기 기구. 실내 온도 차를 작게 하고 냉난방 효과를 높임.

오버투어리즘

(overtourism)

관광객 과잉

수용 가능한 범위를 넘어서는 관광객이 관광지에 몰려들면서 관광객이 도시를 점령하고 주민들의 삶을 침범하는 현상.

 쿨링 오프

(cooling off)

 계약 철회 보증 (제도)

 판매자의 권유에 의해 상품을 구매하였으나 추후에 불필요하다고 느꼈을 경우 소비자가 일정 기간 동안 계약을 취소하거나 철회할 수 있도록 한 제도.

플래그십 마케팅

(flagship marketing)

 대표 상품 마케팅

 시장에서 성공을 거둔 대표 상품을 중심으로 판촉 활동을 하는 마케팅 기법.

 

 국립국어원은 지난 10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메이커 스페이스’, ‘세이프 가드’, ‘세컨더리 보이콧’, ‘에어 서큘레이터’, ‘오버투어리즘’, ‘쿨링 오프’, ‘플래그십 마케팅’을 갈음할 우리말을 공모하였다.

 국민이 제안한 다듬을 말을 바탕으로 말다듬기위원회에서 의미의 적합성, 조어 방식, 간결성 등을 고려하여 지난 11월 21일 다듬은 말을 선정하였다. 선정된 7개의 다듬은 말은 2주 동안 국민 선호도 조사를 거쳐 최종 결정되었다.   

  이번에 다듬은 말들은 다음과 같이 활용할 수 있다.

 

- 최근 전국 곳곳에 열린 제작실(←메이커  스페이스)들이 생겨나는 중이다. 이곳에서는 고가의 장비들을 무상 혹은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고, 사용법에 대한 교육도 받을 수 있다.

- 미국이 수입 태양광 제품에 대해 긴급 수입 제한 조치(←세이프 가드)를 발동해 최대 30% 추가 관세를 부과한 데 대해 중국이 14일 세계무역기구(WTO)에 제소했다.

- 제3자 제재(←세컨더리 보이콧)은 미국이 제재대상 국가와 거래하는 제3국에 대한 기업에 제재를 가하는 조치다.

- 공기 순환기(←에어 서큘레이터)는 에어컨과 동시에 사용하면 찬 공기를 멀리까지 보내줘 집안 구석구석을 시원하게 해 준다.

- 관광객이 동네 혹은 도시를 점령하고 주민들의 삶을 침범하는 관광객 과잉(←오버투어리즘) 문제에 대한 불만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 방문 판매원의 끈질긴 권유나 친척, 친구를 통한 의리성 계약 등으로 계약 내용을 잘 알지 못한 채 계약서에 도장을 찍는 사례들을 구제하기 위해 계약 철회 보증 제도(←쿨링 오프)가 생겼다.

- 식품 유통업계에서 대표 상품 마케팅(←플래그십 마케팅)이 매우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추세다. 

 

 한편, 국립국어원은 2018년 동안 총 23개의 다듬은 말을 선정하여 홍보하였다. 2019년에도 국립국어원은 우리 생활 가까이에서 사용되는 어려운 외국어와 한자어를 지속적으로 다듬어 갈 계획이다. 2019년에 가장 먼저 다듬을 말은 ‘리벤지 포르노(revenge porno), 슈퍼문(super moon) - 미니문(mini moon), 스푸핑(spoofing), 앵커 테넌트(anchor tenant), 인포테인먼트(infotainment), 패스트 힐링(fast healing)’으로, 다듬은 말을 공모할 예정이다.

 

 지금까지 다듬은 말은 ‘국립국어원 누리집-다듬은 말’(http://www.korean.go.kr/sunhwa)과 ‘이렇게 다듬었어요’ 블로그(http://blog.naver.com/areumkor)에서 찾아볼 수 있다. 또한 ‘공공언어 통합 지원 누리집-우리말 다듬기’(https://publang.korean.go.kr)에 제안한 다듬은 말이 최종 선정되면 제안한 사람에게 상품권을 지급한다.

 

[붙임] 다듬은 말 관련 그림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국립국어원 공공언어과 학예연구사 박주화(☎ 02-2669-9722)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공공누리 저작권 제1유형:출처표시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 기준(공공누리, KOGL) 제1 유형 조건에 따라 저작물의 출처를 구체적으로 표시한 후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국어 관련 보도 자료 목록

게시물 검색



Copyright © malsaem.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